이슈&이슈 Home - 문의 및 건의 - 이슈&이슈
'이것' 같이 관리하는 부부, 이혼율 낮다
BY 관리자2023.05.11 09:58:47
555460

 

자산을 공동으로 관리하는 부부는 결속감과 연대감이 높아져 이혼율이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.

미국 인디애나대 켈리 경영대학원 연구팀은 2년간 부부 230쌍(평균 28세)을 세 그룹으로 나눠 자산관리방법과 이혼율 간 연관성을 분석했다.

첫 번째 그룹은 각자의 자산을 따로 관리했으며, 두 번째 그룹은 공동명의 계좌를 개설해서 자산을 공동으로 관리했다. 세 번째 그룹은 부부 간 협의 하에 자산 관리 방법을 결정했다. 연구팀은 각 그룹들에게 대화 빈도 수, 다툼 횟수, 서로에게 느끼는 결속감·연대감 정도, 가계 재정 운영에 따른 만족감 등 부부 관계의 질을 파악하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.

그 결과, 공동으로 자산을 관리한 부부는 각자 자산을 관리한 부부보다 이혼율이 낮았다. 자산을 공동 관리한 커플은 결속감과 연대감이 높을 뿐 아니라 가계가 안정적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생각해 돈 문제로 인한 다툼 횟수도 적었다. 연구팀은 각자 자산을 관리한 부부는 사업적 관계처럼 재정적 의사 결정을 교환으로 간주해 결속감·연대감이 떨어지고, 독립적인 자산이 있어 이혼을 비교적 쉽다고 생각할 수 있는 것으로 추정했다.

연구 저자인 올슨 박사는 "자산을 같이 관리하면 결혼에 대한 공동의 이해를 촉진해 결속감과 연대감이 높아지게 된다"고 말했다.

이 연구 결과는 '소비자 연구 저널(Journal of Consumer Research)'에 최근 게재됐다


출처 : https://health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23/05/10/2023051002118.html

 

추천 소스보기
목록보기